'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전국 최초 지급자 나왔다… 신청 2일만에 수령

소득조회 빠른 경우 2~3일만에 지급가능.신청접수 후 지급까지 약 7일 소요

김태형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16:47]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전국 최초 지급자 나왔다… 신청 2일만에 수령

소득조회 빠른 경우 2~3일만에 지급가능.신청접수 후 지급까지 약 7일 소요

김태형 기자 | 입력 : 2020/04/01 [16:47]

서울사랑상품권(모바일) 지급 문자내용


[수원인터넷뉴스]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 신청 2일 만에 최초 수혜자가 나왔다.

수혜자는 40대 남성 1인가구와 50대 5인가구로 서울사랑상품권으로 각각 33만원·55만원을 지급받았다.

이 밖에도 지난달 30일자 소득조회 완료를 통해 ‘지급결정 적합’ 결정 난 신청자가 15명으로 신청 3일차인 4월 1일부터 지원금 지급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게 된다.

서울시는 신청 접수 후 지급까지 7일정도 소요될 것으로 예상했는데, 소득조회가 빨리 완료된 시민에 대해서는 ‘서울사랑상품권’의 경우 단 2일만에도 지급이 가능하다고 전하면서 앞으로 보다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서울시는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시민들의 생활안정을 지원하기 위한 ‘재난긴급생활비’ 신청접수를 지난 30일부터 시행하고 있다.

신청 약 2일 동안 온라인 신청은 9만명을 넘어섰고 찾아가는 접수도 125건을 시행했다.

찾아가는 접수 : 인터넷 이용이 어렵거나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장애인을 위해 120다산콜이나 거주지 동주민센터로 전화 요청을 하면 우리동네주무관, 통장 등 지원인력이 직접 신청서를 들고 방문해 접수를 받는다.

서울시는 신청이 몰리는 것을 방지하고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기 위해 공적마스크 5부제와 동일한 방식의 ‘온라인 5부제’를 전격 시행했는데, 이로 인해 온라인 신청자가 많이 분산되고 신청이 지연되거나 접속 장애가 일어나는 사태를 방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온라인 신청 비율을 보면 20대가 27.1%, 30대 20.3%, 40대 24.5%, 50대 16.5%, 60대 이상 11.1%로 40대와 20대의 온라인 신청 비율이 높았으며 60대 이상도 온라인을 통해 많은 분들이 신청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가구원수는 1인가구가 35%으로 가장 많았으며 2인가구 22%, 3~4인 가구 순이었다.

지원금 선택은 서울사랑상품권 47%와 선불카드 53%로 선불카드 신청비율이 다소 높았다.

서울시 관계자는 “서울사랑상품권이 10% 추가혜택이 있고 문자 수령으로 사용이 간편하며 제로페이 가맹점도 17만9천개나 있는 만큼 서울사랑상품권에 대한 관심도 많이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온라인 신청은 서울시 복지포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신청자의 출생년도 끝자리 수에 따라 해당 요일에만 접수가 가능하다.

예컨대, 출생년도 끝자리가 1·6인 경우는 월요일 2·7인 경우는 화요일에 신청할 수 있다.

평일에는 출생년도 끝자리에 맞춰 시행하고 주말에는 출생년도와 관계없이 모든 시민이 온라인 신청가능하다.

온라인 신청은 본인 인증 후 개인정보동의서를 내려받아 작성 후 사진파일로 업로드하면 된다.

지급여부가 결정되면 문자로 통보된다.

문의가 있는 시민은 신청 전 120다산콜 또는 관할 동주민센터로 전화를 통해 상담받으면 된다.

온라인 신청 시 ‘개인정보동의서’를 출력해 서명해야 하는데, ‘아파트 관리사무소, 동주민센터 등’에 서식을 비치해 놓고 있으니, 각 동주민센터별 서식 비치 장소를 문의해 사용하면 된다.

동주민센터 현장접수는 ‘사회적거리두기’ 동참을 위해 4월 16일부터 시행되는 만큼, 신청을 위해 현장 방문해 되돌아가시는 일이 없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강병호 복지정책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절박한 민생의 위기상황에서 시민들이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울시 재난 긴급생활비’가 시민 여러분들의 큰 관심속에 시행됐다.

우려와 달리 시민 여러분들의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을 위한 온라인 5부제 신청도 큰 문제없이 진행되고 전화 문의도 질서있게 잘 이루어지고 있는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서울시는 시급한 현 상황에서 자산조사 없이 소득만 조회해 절차를 간소화하고 신청서류를 최소화해 신청 2일만에 전국 최초로 지원금을 지급했다 지급받으신 지원금이 크진 않지만 코로나19로 인한 생활부담을 덜고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희망의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 and wdate > 1588246999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