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위원장, 전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회장 선출

17개 시도의회, 국민과 지방의회를 연결하고 잇는 다리가 되겠다

김태형 기자 | 기사입력 2020/09/25 [16:53]

김정태 위원장, 전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회장 선출

17개 시도의회, 국민과 지방의회를 연결하고 잇는 다리가 되겠다

김태형 기자 | 입력 : 2020/09/25 [16:53]

김정태 위원장, 전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회장 선출!


[수원인터넷뉴스] 서울특별시의회 김정태 운영위원장이 20일 대전에서 개최된 전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제1차 정기회에서 회장으로 선출됐다.

김정태 신임회장은 3선의 서울시의원으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초대 지방분권TF 결성과 운영의 책임을 맡아 지방자치법 개정과 지방의회 요구 관철을 위해 분주히 뛰어왔으며 금년에는 서울시의회 운영위원장과 지방분권TF 단장의 책임도 맡고 있다.

후반기 원 구성 이후 처음 열린 이번 정기회에서는 전국 17개 시도의회 운영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김정태 신임회장을 비롯해 수석부회장에는 김용범 제주도의회 운영위원장, 부회장에는 조성혜 인천시의회 운영위원장, 이상욱 충북도의회 운영위원장, 안희영 경북도의회 운영위원장, 사무총장에는 전경선 전남도의회 운영위원장, 정책위원장에는 서휘웅 울산시의회 운영위원장 등 총 7명의 임원진을 각각 선출했다.

이어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광역의회의원 정수 내의 정책지원전문인력 도입, 지방의회 책임성 강화 등 향후 협의회 운영방향과 지방의회 위상정립을 비롯한 자치분권 강화 방안에 대해서도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김정태 신임회장은 당선 인사를 통해 “의장협의회 초대 지방분권T/F 단장으로 활동하며 협력과 연대의 힘을 체득한 경험을 바탕으로 17개 시도의회, 나아가 주권자인 국민과 지방의회를 연결하고 잇는 다리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내년이면 지방의회 및 지방자치 부활 30년”이라며 “지난 30년 숙원이었던 의회 인사권 독립, 정책지원전문인력 도입, 지방의원 후원회 설치를 통해 지방의회 부활 30년을 지방분권 실현과 지방의회 위상정립의 원년으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를 위해 김정태 신임회장은 “정부 발의로 국회에 제출돼 있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조속한 국회 통과가 선행돼야 한다”고 강조하고 “각 정당 지도부, 국회 및 중앙정부와의 심도 있는 논의, 언론·시민단체와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한 공감대 형성 등 적극적이고 체계적인 활동을 펼쳐나가겠다”는 구체적인 활동계획도 제시했다.

한편 올해 설립 23주년을 맞이하는 협의회는 시도의회 공동 이해 관련 사안을 협의하고 의회 운영에 필요한 정보를 교환함으로써 지방의회 숙원과제 해결과 지방자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단체이다.

회원은 17개 시·도의회 운영위원장이며 월 1회 정기적으로 회의를 개최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