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가로수 건강검진단과 함께 가로수 건강 챙긴다

지난 9월 28일 팔달구 화양초등학교 일원의 가로수 생육상태 진단

정흥교 기자 | 기사입력 2020/09/29 [07:48]

수원시, 가로수 건강검진단과 함께 가로수 건강 챙긴다

지난 9월 28일 팔달구 화양초등학교 일원의 가로수 생육상태 진단

정흥교 기자 | 입력 : 2020/09/29 [07:48]

수원시, 가로수 건강검진단과 함께 가로수 건강 챙긴다


[수원인터넷뉴스] 수원시 가로수 건강검진단이 지난 28일 팔달구 화서동 화양초등학교 일원의 가로수 건강 상태·주변 환경 등을 조사하고 관리방안을 논의했다.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 직원, 가로수 건강검진단 관계자 등 8명은 뿌리가 보도블록 위로 솟아올라 다수의 민원이 제기된 화양초교 일원의 회화나무와 메타세쿼이아의 생육상태를 진단했다.

2015년 활동을 시작한 ‘가로수 건강검진단’은 나무병원 소속 수목 관리 전문가로 구성된 재능기부단체이다.

분기별로 한 차례 정기 검진을 하고 수목 병해충 민감기·수목 생장기·이상 기후 시기 등 검진이 필요한 상황이 발생하면 수시로 검진한다.

생육상태, 병해충, 토양 성분, 황화현상 등을 검사하고 즉시 적절한 진단을 한 후 처방한다.

개선할 사항이 있으면 관할 구청에 전달한다.

윤재근 수원시 녹지경관과장은 “수목의 뿌리가 인도 위로 솟아오르면 보기에도 안 좋고 나무 건강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며 “가로수 건강검진단과 함께 관리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