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공유플랫폼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고 싶어요

정흥교 | 기사입력 2020/10/29 [20:05]

우리동네공유플랫폼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고 싶어요

정흥교 | 입력 : 2020/10/29 [20:05]

 


[수원인터넷뉴스] 향교로와 수원남문로데오시장의 상권을 살리기 위해 청년상인들이 의기투합한 기사를 얼마전에 보도한 적이 있다.

 

오늘은 지역경제활성화 프로젝트인 우리동네공유플랫폼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동네형 대표이사인 이종영 대표와 남문로데오 상인회 윤세진 부회장으로부터 프로젝트에 대해서 자세한 얘기를 듣는 시간을 가졌다.

 

다음은 우리동네공유플랫폼에 대한 자세한 안내이다.

 

1. 2020년 경기도청주변 도시재생 주민제안공모사업에 응모해 합격한 기획응모 사업이다.

 

2. 이 사업을 기획하게 된 배경은 우리동네안에 있는 소상공인&지역주민이 함께 정보 공유 및 소비자를 연결해 동네 공유공간 및 소상공인 홍보 플랫폼을 통해 우리동네 소상공인과 소비자의 고리를 연결해 줄 수 있는 자리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대형마트 , 온라인 쇼핑증가로 상대적 위축된 구도심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고 연간 1천만명 이상이 찾는 수원에 교동 지역상권을 통합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작하여 플랫폼과 함께 시너지 효과를 발휘한다.

 

3. 이 프로젝트의 사업목적은 우리동네 공유 플랫폼을 통해 공유공간과 지역상권 정보 등등 다양한 동네의 정보를 알수 있게 하고, 소비자와의 연결고리를 만들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목적이 있다.

 

4. “우리동네공유 플랫폼통해 이루려는 목표는 우리동네 공유 플랫폼을 통한 지역정보 알림과 상가 매출 증가와 지역 인지도 및 방문객 증대로 잠재적 고객층 확보에 있다.

 

5. 이번 프로젝트 공모사업에 협동 응모한 남문로데오상인회, 아이엠밀크LAB, 1015컴퍼니가 지역내에 관심이 많고 다양한 활동들을 하고 있으며, 기존에 가지고 있는 지역인프라,기획력으며, 있으며, ,추진력을 바탕으로 우리동네의 정보(공유공간,지역상권,예술단체등)를 지역주민 및 관광객에게도 알려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 다양한 종류의 정보를 공유할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

 

6. 추진방법은 공유공간과 각 점포들의 정보를 가장 잘 취합하고 있는 상인회 인프라를 활용하여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할 예정으로 있으며, 동네를 가장 잘 알고 있는 지역상인 및 주민과 전문가로 팀을 구성하고, 팀들이 가지고 있는 기획력과 콘텐츠를 활용하여 단순히 플랫폼을 만들어내는 데서 그치지 않고 활용방안에 대한 많은 방법을 공유할 계획이다.

 

지속가능하고 효율적인 상권 활성화를 위한 수원시와의 협업을 통해 관 주도 사업영역인 디지털간판 사업과 병행 추진으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 한다고 한다.

 

7. 이를 통한 기대효과는 공유플랫폼을 통해 우리동네에 와서도 스타벅스를 찾는 사람들에게 옆에 있는 로컬커피숖에 가면 어떤 맛의 음료를 즐길 수 있고 무슨 놀거리가 있는지를 알려주고 ,이 동네를 찾아야만 하는 의미를 부여하고 지역의 변화를 만들어갈 수 있는 시발점 역할을 한다면 자연스럽게 도시재생의 발판이 될거라고 생각한다.

 

8. 향후계획은 꾸준한 유투브콘텐츠 업로드를 할 계획으로 짧은 형태의 정보를 주는 콘텐츠를 시리즈로 제작하여 업로드할 예정이다.

 

주민기자단 블로그 및 언론홍보 활용해 지역내 위치한 다양한 유관기관들의 협업을 이끌어 낸다.

 

디지털 광고물 설치로 인한 상가 및 공공 정보안내를 수원시 도시디자인단과의 협업을 통한 홍보 및 안내를 한다.

 

향후 거점센터의 마을관리기업협동조합 설립이 되면 수익 모델의 형태로 협업을 할 예정이다.

 

이상 우리동네공유플랫폼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하지만, 지속성이 가장 중요할 것으로 판단이 되므로 향교로와 남문로데오시장을 사랑하는 동네형 이종영 대표와 윤세진남문로데오상인회 부회장이 가장 적합하고 책임의식을 가지고 진행할 믿음을 주는 청년상인으로 판단이 되어 이를 기대하는 상인들이 점점 더 많아지고 있다.

 

11월부터 자세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제공한다고 하니 기대하고 믿음을 갖고 지켜볼 만한 프로젝트라 할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