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한국농어촌공사, 어촌신활력증진사업 합동 현장 방문

수원인터넷뉴스 | 기사입력 2024/03/28 [08:43]

안산시-한국농어촌공사, 어촌신활력증진사업 합동 현장 방문

수원인터넷뉴스 | 입력 : 2024/03/28 [08:43]

▲ 안산시-한국농어촌공사, 어촌신활력증진사업 합동 현장 방문


[수원인터넷뉴스] 안산시는 올해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으로 추진하는 ‘2024년 어촌신활력증진사업’에 안산시 풍도항이 선정돼 한국농어촌공사와 위·수탁 협약을 맺고 본격적인 착수를 위해 지난 27일 합동으로 현장을 방문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어촌신활력증진사업 유형3에 해당하는 어촌 안전 인프라 개선사업으로 2024년부터 3년간 국·도비 약 35억을 포함한 총 45억이 투입될 예정이며,

풍도 선착장 안전 구조 개선과 침수 방지 예방을 위한 배후 부지 증고를 통해 접근성을 증진시키고, 방파벽 및 배수시설을 보강해 어업 필수시설 및 생활안전시설을 개선하기 위채 추진된다.

이날 방문은 내실 있는 기본 및 시행계획 수립을 통한 신속한 사업 착수를 위해 유진숙 대부해양본부장, 홍성갑 한국농어촌공사 수원화성지사장을 비롯한 관계자 1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풍도 지역협의체를 통한 어촌주민들의 의견수렴과 함께 현장 점검으로 진행됐다.

특히 안산시와 한국농어촌공사는 통상 1년차 12월에 발주하는 시행계획 수립을 위한 실시설계 용역을 6개월 앞서 발주 및 완료해 공사 착공까지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어촌신활력증진사업을 통해 섬 지역주민의 기본적인 생활 안전을 보장하여 어촌 정주 여건을 개선하고, 더 나아가 개선된 여객선 이용 환경을 통해 많은 관광객들이 풍도를 방문하여 수도권 해양관광의 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