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특례시의회‘수원형 영유아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 연구회’연구용역 착수

수원인터넷뉴스 | 기사입력 2024/05/07 [14:19]

수원특례시의회‘수원형 영유아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 연구회’연구용역 착수

수원인터넷뉴스 | 입력 : 2024/05/07 [14:19]

▲ 수원특례시의회‘수원형 영유아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 연구회’연구용역 착수


[수원인터넷뉴스] 수원특례시의회 내 연구단체인 ‘수원형 영유아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 연구회’가 5월 7일(화) 의회 세미나실에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배지환 대표의원과 7명의 소속 의원, 수원시 관련부서 및 용역기관 관계자 등이 참여하여 수원시 영유아와 보호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게 하고, 영유아 정서적 성장 지원을 통해 수원 아동복지 브랜드의 질적 강화에 도움이 될 전략 발굴을 위한 연구 방향을 모색했다.

연구회는 수원시 영유아 거주 환경, 관련 이슈에 관한 기초 조사 및 영유아가 있는 가족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는 문화예술 정책 발굴을 통해 수원형 영유아 문화예술 생태계 구성을 정의한 후, 수원시에 적합한 정책 방향을 제안할 계획이다.

배지환 대표의원은 “이번 의원연구단체는 각 상임위원회 소속 위원들 중 한 분 이상의 참여로 구성돼 영유아 문화예술 생태계 구상에 관한 수원시 행정에서 여러 방면을 함께 검토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하며, 특히 함께하는 연구진 구성도 이 연구과제에 대한 당사자성이 강점인 만큼 현실적 분석뿐만아니라 우리 미래를 위해 짚고갈 많은 제언들과 새롭게 제안할 만한 아이디어들이 많이 발굴되어 조례 입안 등에 검토 및 반영될 수 있도록 연구활동에 적극 협력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수원형 영유아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 연구회’는 배지환 대표의원 외 이재선, 조문경, 오혜숙, 국미순, 박현수, 최원용, 최정헌 의원 등 총 8명의 의원이 소속되어 있으며, 오는 12월까지 활동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