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특례시의회‘건강한 돌봄 노동을 위한 연구회’연구용역 착수

수원인터넷뉴스 | 기사입력 2024/05/20 [17:38]

수원특례시의회‘건강한 돌봄 노동을 위한 연구회’연구용역 착수

수원인터넷뉴스 | 입력 : 2024/05/20 [17:38]

▲ 건강한 돌봄 노동을 위한 연구회


[수원인터넷뉴스] 수원특례시의회 내 연구단체인 ‘건강한 돌봄 노동을 위한 연구회’가 5월 20일 의회 세미나실에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사정희 대표의원과 6명의 소속 의원, 수원시 관련부서 및 용역기관 관계자 등이 참여하여 재가요양보호사 등 수원시 장기요양서비스 관련 종사자의 권익과 환경 개선을 위한 실태조사와 종사자 건강 안전망 구축을 위해 필요한 정책 연구 방향을 모색했다.

연구회는 수원시 재가요양보호사 등 종사자 관계기관과 협력해 처우 인식, 권익개선 방향 및 건강 문제를 면접조사 등을 통해 파악하고 업무관련성 병질환 예방, 건강관리 지원을 위한 사례비교와 구체적으로 제안할 수 있는 방안들을 찾아 수원시에 적합한 정책 방향을 제안할 계획이다.

이날 김동은 의원은 “재가요양보호사 종사자 수 등을 관련부서와 협력해 정확하게 현황 분석을 도모하고 이에 기반한 처우개선 방안 모색이 될 수 있도록 조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조미옥 의원은 “재가요양보호사들의 공익적 책임감과 자긍심이 수요자와 관계 형성 및 정서적 건강 상태에 끼치는 영향력도 고려해 각 보호사가 이에 따라 느끼는 역할 관념에 중점을 두고 심층 인터뷰 추진 및 분석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사정희 대표의원은 “이번 연구를 통해 돌봄노동의 질적 성장에 관한 높은 관심과 책임감을 다시 한번 체감하며 연구 범위에 적정하고 충실한 진행을 당부드린다. 또한 재가요양보호사 지원을 위한 제도적 개선 노력도 관계기관들이 함께 지속적으로 고민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건강한 돌봄 노동을 위한 연구회’는 사정희 대표의원 외 윤경선, 김정렬, 조미옥, 이희승, 정영모, 김동은, 정종윤 의원 등 총 8명의 의원이 소속되어 있으며 오는 12월까지 활동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