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인공지능 기반 지능형 시스템으로 어린이 보행 안전 지킨다

관내 초등학교 스쿨존 15곳에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자 안전시스템 설치

수원인터넷뉴스 | 기사입력 2024/06/17 [18:30]

광명시, 인공지능 기반 지능형 시스템으로 어린이 보행 안전 지킨다

관내 초등학교 스쿨존 15곳에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자 안전시스템 설치

수원인터넷뉴스 | 입력 : 2024/06/17 [18:30]

▲ 박승원 광명시장은 17일 오후 ‘제36회 생생소통현장’ 일환으로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자 안전시스템’ 구축 현장인 구름산초등학를 방문했다


[수원인터넷뉴스] 박승원 광명시장은 17일 오후 ‘제36회 생생소통현장’ 일환으로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자 안전시스템’ 구축 현장인 구름산초등학를 방문했다.

시는 교통안전에 취약한 어린이를 각종 교통사고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구름산 초등학교를 비롯한 15개 학교 스쿨존에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자 안전시스템을 설치하고 지난 5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자 안전시스템’은 인공지능 기반 지능형 CCTV가 인식한 보행자와 운전자 정보를 스쿨존 진입로에 설치된 전용 스마트 전광판에 보행자 주의, 과속 주의, 불법주정차 알림 등 다양한 안전 정보를 표출해 운전자가 돌발 상황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게 한다.

이 가운데 광명남초, 광명북초, 구름산초, 철산초, 하안남초, 하안북초등학교 등 6곳에는 지능형 CCTV가 횡단보도 내 보행자를 인식해 자동으로 보행신호를 연장해 보행자의 횡단 시간을 확보하는 ‘보행자 안전 자동신호연장 시스템’이 추가로 설치됐다.

박 시장은 이날 사업추진 현황을 브리핑받고 보행자안전시스템 운영 전반과 자동신호 연장 시연을 살펴봤다.

박승원 시장은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자 안전시스템이 어린이들의 안전한 등‧하굣길 조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첨단기술을 활용해 시민 모두가 안전한 도시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