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하반기 공공기관 통합채용시험 평균 경쟁률 39.4 대 1

경북개발공사 사무직 6급, 2명 모집... 최고경쟁률 113 대 1

김태형 기자 | 기사입력 2019/10/16 [15:11]

경북도 하반기 공공기관 통합채용시험 평균 경쟁률 39.4 대 1

경북개발공사 사무직 6급, 2명 모집... 최고경쟁률 113 대 1

김태형 기자 | 입력 : 2019/10/16 [15:11]
    경상북도

[수원인터넷뉴스] 경상북도는 2019년도 하반기 경북도 공공기관 직원 통합채용시험의 평균 경쟁률은 39.4:1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난 7일부터 14일까지 2019년도 하반기 경북도 공공기관 직원 통합채용시험 원서를 접수한 결과, 13개 기관 46명 선발에 1,814명이 지원 했다.

하반기 채용시험의 지원인원은 지난 상반기에 비해 1,174명이 증가하였으며, 경쟁률도 2배 이상 증가했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나타낸 모집분야는 경북개발공사 사무직 6급으로 2명 모집에 226명이 지원하여 113:1을 기록했고, 문화엑스포 사무직 9급 88.5:1, 경상북도환경연수원 일반직 9급 72:1, 경상북도농식품유통교육진흥원 유통판촉직 6급 65:1 순으로 나타났다.

지난 상반기 채용시험 보다 지원자가 많이 증가한 사유로는 블라인드채용방식을 채택하여 기존의 학력, 경력, 자격증 등의 응시자격 요건을 대폭 완화한 것이 주요 원인으로 분석됐다.

통합채용 필기시험은 11월 9일 안동과 구미지역에서 실시되며, 필기시험 장소는 10월 23일 도 홈페이지에서 안내하고,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는 11월 26일에 채용기관별 홈페이지에 공고한다.

한편, 제3회 경상북도 공무직근로자 채용시험도 같은 날 예천지역에서 필기시험을 치러 질 계획이다.

김병삼 경북도 자치행정국장은 “공공기관의 통합채용시험은 민선 7기에서 강조하고 있는 채용의 공정성과 투명성 제고를 위해 실시하는 시험”이라며, “철저한 준비를 통해 공정하고 안정적으로 처리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