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열 의원, 귀한 선행에 받은 감동 시민과 나누고 싶다

헌액대상자 선정위원회 위원으로 2차례 심의 후 6건 선정

김태형 기자 | 기사입력 2019/12/06 [17:02]

이세열 의원, 귀한 선행에 받은 감동 시민과 나누고 싶다

헌액대상자 선정위원회 위원으로 2차례 심의 후 6건 선정

김태형 기자 | 입력 : 2019/12/06 [17:02]
    5일 시민청 태평홀에서 열린 2019 명예의 전당 헌액식 부조제막식에 참석 중인 이세열 의원[사진=이세열의원실]

[수원인터넷뉴스] 서울시의회 이세열 의원은 지난 5일 서울시 시민청 태평홀에서 열린 ‘2019 서울특별시 명예의 전당’에 심의위원 자격으로 참석해 축하의 자리를 가졌다.

올해 4회차로 진행된 2019년 명예의 전당은 다양한 분야에서 시민들의 시정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지난 16년부터 시작했으며 선정된 헌액자분들을 예우하고 공적을 널리 알리기 위해 개최하고 있다.

이 의원은 명예의 전당 헌액대상자 선정위원회 위원으로서 지난 6월부터 심사를 진행해왔으며 1차 서면심사에서 34건 중 13건이 재심사 후보로 선정됐고 9월 2차 합동심사 및 재심사 등 2차례 심사를 거쳐 최종 5명과 단체 1곳을 헌액대상자로 의결했다.

헌액자로는 장애인·독거 어르신 등 교통약자를 위해 차량봉사를 한 택시 드라이버 김기일 씨가 교통분야에, 시각장애 1급 아버지와 암투병 중인 어머니를 지극정성으로 공경하며 귀감이 된 긍정 청소년 박재용 군이 청소년 분야에, 국가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준보유자로 국악발전에 이바지한 서울 굿 명창 김혜란 씨가 문화분야에, 서울시 어린이병원에서 20여 년 동안 중증장애 환아들에게 봉사한 천사어머니 김종숙 씨가 봉사분야에, 지하철 범죄예방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일하는 지하철 보안관 하헌구 씨가 안전분야에, 전국최초 지역주민 주도로 시민햇빛나눔발전소를 건립해 빈공층을 돕고 있는 ‘도봉시민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이 환경분야에 선정됐다.

서울시는 2015년 ‘명예의 전당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헌액대상자 선정위원회를 구성해 매년 서울시민의 삶에 큰 귀감이 되는 시민 및 단체를 선정해명예의 전당에 헌액해 왔다.

헌액대상자 선정위원회는 서울시 명예의 전당 헌액대상자를 공정하고 투명하게 심의하고자 13명의 위원으로 구성되어 건설, 복지, 안전, 문화, 교통, 환경, 봉사, 건축, 청소년, 여성, 장애인인권 등11개 분야별 시민상에 대한 심의를 주관하고 있다.

이세열 의원은 “서울시민의 삶에 큰 귀감이 되는 헌액자 한 분 한 분의 이야기에 감명했다”며 “귀한 선행에 영감을 받아 시의원으로서 제 도움이 필요한 곳에서 열심히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