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광역시교육청, ‘우한폐렴’ 비상대책반 가동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단계 격상에 따른 대책반 가동

정흥교 기자 | 기사입력 2020/01/28 [16:44]

대전광역시교육청, ‘우한폐렴’ 비상대책반 가동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단계 격상에 따른 대책반 가동

정흥교 기자 | 입력 : 2020/01/28 [16:44]
    대전시교육청

[수원인터넷뉴스] 대전광역시교육청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라 감염병 위기경보를 “경계”로 격상함에 따라 ‘대전광역시교육청 감염병 비상대책반’을 가동하고 전체 기관 및 각급학교에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수칙을 전파했다.

시교육청은 감염병 비상대책반 단장을 부교육감으로 격상하고 24시간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고 있으며 후베이성 지역을 방문한 학생 및 교직원을 대상으로 2주간 등교중지를 실시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아울러 전체학교를 대상으로 13일 이후 중국에 다녀오거나 경유한 학생 및 교직원에 대한 전수조사를 시행하고 의심환자 발생 현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의심환자가 발생할 시 즉각 교육청과 보건당국으로 신고하도록 했다.

각급학교에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을 학생 및 교직원에 전파하고 졸업식 및 개학식 등 교내 행사를 축소할 수 있도록 권고했다.

또한 체온계,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 비치 현황을 파악하고 구비할 예정이다.

대전교육청 남부호 부교육감은 “이번 주부터 개학이 시작되는 만큼 학교에 손씻기 등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을 이행토록 해 감염병 대응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