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어워드 2020’ ‘위너’ 수상

커뮤니케이션·소셜 임팩트 분야 ‘위너’로 선정

정흥교 기자 | 기사입력 2020/02/10 [16:04]

수원시,‘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어워드 2020’ ‘위너’ 수상

커뮤니케이션·소셜 임팩트 분야 ‘위너’로 선정

정흥교 기자 | 입력 : 2020/02/10 [16:04]
    수원시,‘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어워드 2020’ ‘위너’ 수상

[수원인터넷뉴스] 수원시가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어워드 2020’에서 ‘커뮤니케이션’·‘소셜 임팩트’ 분야 ‘위너’로 선정됐다.

커뮤니케이션 부문에 시민과 소통하는 방식을 표현하는 ‘Packing of The City’를, 소셜 임팩트 부문에 디자인씽킹 기법을 활용한 시민 수요발굴 과정인 ‘Design Citizen partnership’을 출품해 2관왕을 차지했다.

단국대 SW 디자인융합센터와 공동으로 응모했다.

수원시는 디자인씽킹 방법론을 활용해 시민과 함께 공공서비스 아이디어를 발굴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어워드 2020’은 국제 디자인 공모전으로 아시아 최대 규모의 디자인 어워드이다.

산업디자인 공간·건축 커뮤니케이션 소셜 임팩트 등 4개 분야를 공모한다.

전 세계 대학교수, 디자인 디렉터 등 40여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심미성’, ‘희소성’, ‘기능성’을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한다. 전체 응모작의 10%를 ‘위너’로 선정한다.

전 세계 38개국 기관·단체에서 2340개 작품을 응모했다. 시상식은 3월 27일 서울에서 열린다.

수원시는 단국대 SW 디자인융합센터와 함께 ‘디자인씽킹 워크숍’을 열고 시민과 함께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에 적용할 지속가능한 공공서비스 아이디어를 발굴했다.

수원시는 지난해 5월 ‘2019 스마트시티 챌린지 공모사업’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바 있다.

현재 민간·대학 등과 거버넌스를 구성해 창의적 아이디어를 적용한 스마트 솔루션·서비스를 마련하고 있다.

수원시의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은 ‘New 1794 정조대왕 No.1 프로젝트’로 세계 최초 3차원 지리정보 기반 ‘모바일 디지털 트윈’을 바탕으로 시민의 의사 결정을 지원하는 것이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이번 수상은 수원시 도시브랜드를 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스마트시티 챌린지 본 사업에도 시민이 정책 발굴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거버넌스를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