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05-17 오후 7:05: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가입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제보ㆍ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경기뉴스
경기도의회
수원뉴스
안양뉴스
의왕뉴스
수원탐방
상공기업뉴스
행사단체뉴스
문화교육뉴스
스포츠/건강
아름다운 사람들
사건사고
전국뉴스
오피니언
명사칼럼
독자기고
칼럼사설
여론광장
기자수첩
인사이드
인물대담
맛집여행
주말여행
경기문화
기자탐방
명인열전
자유게시판
2019-03-06 오후 2:20:26 입력 뉴스 > 행사단체뉴스

2019 아트리움 클래식 초이스. 선우예권, 성민제



[수원인터넷뉴스]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2019년 상반기 클래식 라인업으로 <2019 아트리움 클래식 초이스>를 선보인다. 이 시리즈는 세계무대에서 주목받는 최정상 솔리스트 중 수원SK아트리움에서 소개하지 않은 연주자로 구성하였다.

 

 

세계 4대 콩쿠르인 반 클라이번콩쿠르 우승자인 피아니스트 선우예권, 세계 3대 더블베이스 콩쿠르 중 2개 콩쿠르에서 우승한 독보적인 더블베이시스트 성민제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특히 20177반 클라이번콩쿠르 우승 후, 전 세계 정상급 교향악단의 러브콜을 받고 있는 피아니스트 선우예권은 오는 61일 진행될 서울 예술의 전당 리사이틀 공연이 오픈 하루만에 1,000여석이 순식간에 판매될 정도로 최근 가장 핫한피아니스트로 급부상 중이다. 2019년 올해 처음으로 국내투어를 실시, 그 첫 번째 공연이 수원SK아트리움에서 이뤄지며, 특히 이번 전국투어 중 경기도권은 수원이 유일하다.

 

 

이번 투어에서는 클라라 슈만의 탄생 200주년을 맞아 클라라와 그녀의 음악적 동지이자 연인이었던 로베르트 슈만, 그리고 요하네스 브람스와의 우정과 사랑, 열정을 기리며 세 음악가들의 작품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하였다. 작곡가로도 탁월했던 클라라 슈만의 노투르노와 클라라와의 사랑에 대한 반대 속에 괴로워하던 로베르트 슈만의 환상곡을 이어 연주함으로써 연인이자 음악적 동지인 두 사람의 정서적 유대를 표현할 예정이다. 또한 투병중이였던 로베르트를 대신해 클라라에게 버팀목이 되어 준 브람스의 피아노 소나타 3에서는 클라라를 사랑한 또 다른 한 사람의 깊은 연정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피아니스트 선우예권은 이번 리사이틀을 통해 관객으로 하여금 위대한 세 음악가가 나누었던 음악적 공감대를 발견함과 동시에 각기 다른 개성을 맛볼 수 있는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콩쿠르의 우승자를 넘어 한명의 음악가로서 피아니스트 선우예권의 진면목을 선보이는 중요한 순간이 될 이번 공연을 놓치지 않기를 바란다.

 

아트리움 클래식 초이스의 또 다른 주인공인 더블베이시스트 성민제는 더블베이스라는 악기를 조연에서 주연으로 이끈 연주자이다. 10대 때부터 세계 3대 더블베이스 콩쿠르 두 곳을 잇달아 석권하며 주목 받았는데, 2006마티아스 슈페르거콩쿠르에서 16세로 최연소 우승을 한 데 이어, 이듬해 쿠세비츠키콩쿠르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최근에는 디토 10주년 갈라 콘서트에서 정경화, 임동혁, 리처드 용재 오닐, 문태국과 함께 슈베르트의 송어 5중주 무대에 올라 환상의 호흡을 보여주기도 했다. 주로 오케스트라의 맨 뒷줄에 위치한 큰 악기로만 알려진 더블베이스, 혹은 재즈 공연의 세션 중 하나로 인식돼 많은 이들이 다른 악기에 비해 '더블베이스 리사이틀'은 다소 생소하지만, 성민제는 이런 오해와 편견을 해결하고자 더블베이스를 전면에 내세워 솔로이스트로서 무대를 계속 선보였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바이올리니스트 장유진은 물론 실력 있는 비올리스트 이한나, 피아니스트 최현호가 함께 출연해 우정 어린 무대를 보여줄 예정이다.

 

성민제의 이번 리사이틀은 더블베이스란 악기가 가지고 있던 프로그램의 한계를 뛰어넘는 신선하고 도전적인 편곡 프로그램으로 기획되었다. 1부는 브루흐 콜 니드라이를 시작으로 에클레스 소나타’, 피아졸라의 숨겨진 명곡 나는 남쪽으로 돌아간다를 통해 더블베이스의 정통 사운드를 들을 수 있는 곡들을 연주하고, 2부에서는 이번에 새롭게 크라이슬러 프로젝트를 함께했던 바이올리니스트 장유진과 푸냐니 스타일의 프렐류드와 알레그로’, 그리고 대중들에게 친숙한 사랑의 기쁨’, ‘사랑의 슬픔까지 저음이 주는 묵직한 사운드와 함께 크라이슬러 곡 특유의 아름다움을 느껴볼 수 있는 기회이다.

 

더블베이시스트 성민제의 공연은 오는 17() 오후 4, 피아니스트 선우예권의 공연은 2019518() 오후 4시에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진행되며 입장가능연령은 8세 이상이다. 315() 전까지 두 공연을 패키지로 구매할 경우 가장 높은 할인율 30%이 적용된다.

 

공연예매는 수원SK아트리움 홈페이지(www.suwonskartrium.or.kr)와 인터파크 티켓(1544-1555, ticket.interpark.com)을 통해 가능하며 모든 할인은 중복이 불가하다. 공연예매 및 문의: 수원SK아트리움(031-250-5300)

정흥교 기자(ggi5@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초당 6만t을 삼키는 ..
(인터뷰) 이병규 수원..
초당 6만t을 까부르는..
대한민국 대척점에 ..
벽면균열 보수·경비..
중기부 주관 전통시장..
수원SK아트리움서 신..
학교 석면 안전 제거..
2020년까지 합계출산..
'행복 교육급식' 현..


방문자수
  전체 : 180,344,458
  오늘 : 2,608
  현재접속자 : 114
수원인터넷뉴스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로 6, 2호 | 제보광고문의 031-245-5114 | 팩스 070-7756-3634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업자번호 705-88-00587 | 등록번호 경기 아50157호 |발행 / 편집 정흥교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흥교
Copyright by sw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ggi5@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