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전통문화관에서 올 한해 풍요를 빌어요”

정흥교 기자 | 기사입력 2019/02/27 [08:10]

“수원전통문화관에서 올 한해 풍요를 빌어요”

정흥교 기자 | 입력 : 2019/02/27 [08:10]

[수원인터넷뉴스]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 수원전통문화관에서는 오는 31(), 2() 양일간 전통문화 행사 세시풍속-북새통 : 머슴날을 진행한다.

 

 

조선시대 음력 2월 초하루는 농사의 시작을 알리는 머슴날혹은 노비일이라고도 했는데, 이날은 머슴들의 명절이었다. 일꾼들에게 농사일을 잘해 달라는 의미로 술과 음식을 대접하며 노래하고 춤을 추면서 하루를 보냈다고 한다. 또한 이날 송편을 큼직하게 빚어서 나이 수대로 나눠줬는데 이 송편을 노비송편또는 나이떡이라고 불렀다. 이 떡을 먹으면 머슴들이 일 년 내내 건강하고 좋은 일만 생긴다고 하였다.

 

수원전통문화관은 수원시민과 관광객이 머슴날 세시풍속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31일 금요일은 3.1절을 기념하여 태극기 문양의 팽이 만들기, 바람개비 만들기 체험과 초등학생 대상의 고추장 담그기 체험이 준비되었다.

 

또한 32일 토요일에는 지난 정월대보름에 곡식을 담아 세웠던 가릿대를 내려 한해 농사의 풍흉을 점쳐보고 흥겨운 농악의 풍물놀이 공연을 즐길 수 있다. 또한 한해 농사를 시작하는 날인만큼 인력쟁기, 물지게, 맷돌 등 농기구 체험과 짚풀 공예(계란꾸러미 만들기) 전통문화체험을 진행한다.

 

나이떡(머슴떡) 먹기와, 감주(식혜)시음은 행사 양일 체험이 가능하다. 고추장 담그기 외 모든 체험은 당일 현장에서 참여 가능하며 준비된 재료 소진 시 마감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www.swcf.or.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문의: 수원전통문화관(031-247-3763)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