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硏 제4대 김상곤 이사장 취임

정흥교 기자 | 기사입력 2019/03/19 [20:03]

경기도교육硏 제4대 김상곤 이사장 취임

정흥교 기자 | 입력 : 2019/03/19 [20:03]

[수원인터넷뉴스] 319일 오전 1030분 경기도교육연구원 대회의실에서 경기도교육연구원 제4대 김상곤 이사장의 취임식이 개최되었다.

 

 

이번 행사는 내부 구성원들과 함께 내실에 집중하고 교육혁신의 미래 비전을 새롭게 다지는 계기로 삼고 싶다는 김상곤 이사장의 의지대로 연구원 임직원들만 참석한 가운데 내부행사로 치러졌다.

 

김상곤 이사장은 혁신학교’, ‘무상급식’, ‘학생인권조례등으로 대표되는 경기도교육감 시절부터 평등한 교육기회 제공, 입시과정의 공정성 강화, 미래지향적인 공교육 체계 마련등을 추진해 온 교육부 장관 시절에 이르기까지 한결같이 보편적 교육복지공교육 정상화를 위한 진보적 교육정책의 길을 걸어 왔다.

 

 

그렇기에 이재정 교육감도 김 이사장을 최상의 적임자라고 말해 왔다. 이 날 축사를 통해 김 이사장께서 심어 놓은 여러 가지 사업들이 발전해 경기교육의 새로운 희망을 만들었다도교육청은 교육연구원과 함께 경기교육 미래를 희망으로 만들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협력의 뜻을 밝히며 큰 기대감을 표했다.

 

김상곤 이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경기도교육연구원이 자치와 분권시대의 교육좌표를 선도하는 역량 있는 연구기관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하며, 그 미래상과 포부에 대해 다음과 같이 밝혔다.

 

신임이사장은 연구원의 역할을 정책 추진의 논거를 생산하는 제한된 기능에 한정되기보다 한발 더 나아가 사회와 교육현장을 정면으로 마주하는지식의 산실이자, “냉철하고 따뜻한 미래 교육비전을 생산하는 능동적인 연구기관으로서 정립해 나아가야 한다고 이야기 했다.

 

이를 위해 교육담론과 실천운동의 전초기지로서 교육가족은 물론 시민들과 적극 소통해야 한다.”고 말하며, “경기도교육청과 경기도교육연구원은 미래 경기혁신교육을 안착시켜야 하는 공동의 사회적 책무를 지고 있기에 건강한 신뢰와 협력의 기반이 더욱 성숙해졌으면 좋겠다.”는 바람도 전했다.

 

또한 각 교육주체들과의 교육적 연대를 확장해 나가고, “경기혁신교육이 국가 미래교육의 기반을 제공하는데 기여 하겠다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김 이사장은 세월호 참사의 교육적 교훈을 새기는 교육체제 수립을 위한 노력에도 마음을 얹겠다며, 오는 49일 개최되는 4.16 5주기 심포지엄을 염두에 둔 발언도 잊지 않았다.

 

경허선사의 글 春光無處不開花(춘광무처부개화)’를 인용하여 아이들의 삶이 저마다의 색깔로 활짝 피어날 수 있도록 경기혁신교육이 봄빛의 역할을 했으면 좋겠다고 희망하는 김 이사장을 필두로 개원 6년차인 경기도교육연구원이 어떤 꽃을 피워 나가게 될 지 사뭇 기대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