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농산물 지킴이와 오너쉐프의 ‘맛’있는 만남

정흥교 기자 | 기사입력 2019/04/29 [23:20]

경기도 농산물 지킴이와 오너쉐프의 ‘맛’있는 만남

정흥교 기자 | 입력 : 2019/04/29 [23:20]

[수원인터넷뉴스] 경기도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활용한 메뉴개발과 홍보를 위해 도내 생산자들과 유명 오너쉐프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29일 도에 따르면 이날 서울 서초구 유명식당에서 경기 농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인지도를 높여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경기 농.특산물 활용 대표메뉴 개발 및 런칭을 위한 사전 행사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 활용된 경기지역 농산물은 총 6개 품목으로 용인의 오이와 평택 블루베리’, 광주 토마토’, 여주 가지’, 양평 부추’, 연천 등이다.

 

이 품목들은 각 지역의 대표 농산물이나 상대적으로 소비자에게 인지도가 높지 않아 이번 기회를 통해 홍보를 확대하기 위해 선정됐다.

 

홍신애 쉐프 등 행사에 참여한 5명의 오너쉐프들은 한식, 양식, 뷔페, 카페 등 다양한 분야의 유명 쉐프들로, 재료의 특성과 스토리를 살린 메뉴 개발을 위해 농산물을 직접 생산하는 농업인들과 재배방법, 품종별 특성 등을 알아보는 농업인과 쉐프 간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오너쉐프들은 이날 행사 이후, 각자의 식당에서 경기도 농산물을 활용해 개발한 새로운 메뉴를 소비자에 판매해 반응을 파악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원에서는 결과를 분석해 오너쉐프들이 소유하고 있는 지점들을 통해 경기도농산물을 확산하는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이기택 농촌자원과장은 경기지역의 우수한 농산물을 활용한 대표메뉴 개발.홍보로 농업인들에게는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하고, 오너쉐프들에게는 신선하고 믿을 수 있는 식재료를 공급하며, 소비자들에게는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