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Startup KAIST 글로벌 스튜디오’개소

옛 한국마사회 건물 입주… 해외 진출 스타트업 발굴‧육성

임성복 | 기사입력 2024/07/01 [15:57]

대전시‘Startup KAIST 글로벌 스튜디오’개소

옛 한국마사회 건물 입주… 해외 진출 스타트업 발굴‧육성

임성복 | 입력 : 2024/07/01 [15:57]

▲ 대전시‘Startup KAIST 글로벌 스튜디오’개소


[수원인터넷뉴스] 대전시는 서구 월평동에‘Startup KAIST 글로벌 스튜디오’* 창업 공간을 조성하고, 1일 오후 2시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이장우 대전시장, 이광형 KAIST 총장, 배현민 KAIST 창업원장, 정태희 대전상공회의소 회장, 서철모 서구청장 등 50여 명이 참석해 개소를 축하했다.

시와 KAIST는 혁신 창업기업의 성장지원을 통한 글로벌 스타기업 육성을 목표로‘글로벌 창업 성장 허브’사업을 조성・운영키로 협약하고 옛 한국마사회 대전지사 건축물을 KAIST 창업공간 및 공공기관 입주 공간으로 조성해 왔다.

KAIST 창업공간은 370여 평 규모로 입주기업 업무공간 60석, 회의공간, 세미나실, 휴게공간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는‘5대 권역 창업타운’을 조성・운영 중으로 제1타운인 유성구 궁동지역 스타트업파크를 서구 월평동까지 확대하여‘창업-성장-글로벌화’로 이어지는 기술창업 생태계를 완성하기 위해 월평동 일대를 제5창업타운 ‘글로벌 혁신 창업허브’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글로벌 스튜디오 운영기관인‘KAIST 창업원’은 KAIST가 보유한 기술 및 연구 인프라를 활용하여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경쟁력 있는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고 세계적인 혁신리더로 성장시키는 역할을 맡는다.

선정된 기업은 ▲시제품 양산 지원 ▲해외 크라우드펀딩 및 마케팅 지원 ▲해외 테크기업 박람회 참가 ▲커뮤니티·네트워킹 등을 지원받게 된다.

현재, ‘KAIST 글로벌 스튜디오’입주기업을 7월 5일까지 모집 중으로, 신청대상은 KAIST 교원 및 학생 또는 주사업장이나 기업부설연구소가 관내에 소재한 기업이다.

자세한 사항은 KAIST 창업원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KAIST 창업원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광형 KAIST 총장은“Startup KAIST 글로벌 스튜디오 개소는 KAIST와 대전의 협력을 통해 지역과 국가의 창업 생태계를 혁신하고, 글로벌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하기 위한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중장기적으로는 KAIST와 대전이 함께하여 글로벌 시장 진출의 새로운 요람으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대전시는 대덕특구, KAIST 등 세계 최고 수준 과학기술 역량을 보유하고 있고, 그 결과 기술기반 창업기업 성장률 비수도권 1위를 차지하고 있다”라며 “미래 주도권은 누가 신기술 역량을 더 많이 보유했는가에 달려있기에 KAIST의 우수한 연구기술 등이 창업과 연계 사업화 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