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미술관, 신진작가 발굴 지원 '얍(YAB)-프로젝트' 최종 5팀 선정

신진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얍-프로젝트’ 참여자 최종 5팀 선정

수원인터넷뉴스 | 기사입력 2024/07/02 [07:45]

수원시립미술관, 신진작가 발굴 지원 '얍(YAB)-프로젝트' 최종 5팀 선정

신진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얍-프로젝트’ 참여자 최종 5팀 선정

수원인터넷뉴스 | 입력 : 2024/07/02 [07:45]

▲ 최종 작가 선정 이미지


[수원인터넷뉴스] 경기도 수원시립미술관은 동시대 유망 작가를 발굴하고 창작 활동을 지원하는 ʻ얍(YAB, Young Artists Bridge)-프로젝트ʼ의 참여 작가 총 5팀(개인 4인, 2인 그룹 1팀)을 선정했다.

지난 5월 29일부터 6월 4일까지 진행된 참여 작가 공모에 총 77명(팀)이 지원해 15:1의 경쟁을 뚫고 최종 5팀이 선정됐다. 수원시립미술관이 올해 처음 시행하는 얍(YAB)-프로젝트ʼ는 지정된 주제에 따라 실험적인 작업을 보여줄 신진작가를 공개 모집하여 지원하는 사업이다. 2024년 공모 주제는 ʻ수원, 장소·기억·사람ʼ으로 지역의 장소성과 장소 경험을 새롭게 해석해 낼 1980~1994년생 밀레니얼 세대 작가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심사는 총 2차로 나뉘어 진행됐다. 1차 내부 전문 심사위원들의 서류 심사를 거쳐 15명(팀)이 선정됐다. 이후 계원예술대학교 융합예술과 유진상 교수, 2024 창원조각비엔날레 현시원 예술감독, 바다를 채우는 통조림 대표이자 큐레이터 박미연으로 구성된 2차 심사위원단이 선정된 15명(팀)과 1:1 심층 인터뷰를 진행했다. 심사는 작품성과 작품 제작 계획의 명료성 그리고 실행 가능성을 기준으로 진행됐으며 김소라(사진, 음악, 설치), 신교명(회화, 설치), 유다영(사진, 설치), 정은별(회화, 조각, 설치), XXX(윤이도, 김태희)(회화, 조각, 설치) 작가가 최종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작가 5팀은 향후 미술관과의 워크숍을 통해 작업을 구체화하여 11월 19일 수원시립미술관에서 개최 예정인 《소리 향해 수원 질러》(가제) 전시에 참여한다. 작가들에게는 작가비(미술창작대가)와 작품 제작비로 작가 1인(팀) 당 최대 210만원과 운송 및 장비 임차 등이 지원된다.

수원시립미술관 관계자는 “작가 선정 과정에서 젊은 예술가들의 열정과 고민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본 프로젝트가 젊은 작가의 에너지를 펼칠 수 있는 유의미한 장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